>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기명 여수시장, ‘국무총리 주재 수소기업 간담회’에서 지역현안 건의
- 여수‧광양 수소배관망 구축 등 여수시 수소산업 현황 소개..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성공 개최 지원 등 지역 현안 및 예산 건의
 
조순익 기자
 

 

한덕수 국무총리가 26일 오후 여수를 방문했다.

 

26일 여수시에 따르면 한덕수 국무총리가 탄소중립 이행 정책현장 점검의 일환으로 LG화학 여수공장 현장을 방문했다.

 

이날 한 총리는 LG화학의 전기분해 공장 및 수전해 소재 연구개발 현장을 둘러보고 수소기업 간담회를 주최했다.

 

간담회에는 산업부 강경성 2차관을 비롯해 김영록 전남도지사, 정기명 여수시장, LG화학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으며, 정부지자체의 정책지원 현황 및 업계 관계자들의 애로사항이 논의되었다.

 

한 총리는 이 자리에서 탄소중립 실현 과정에서 국내 경제가 발전하는 녹색성장이 함께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하면서, “경제주체인 기업들이 도전적 정신으로 수소산업 핵심기술 확보 및 경쟁력 향상에 역량을 집중하여 글로벌 시장을 선도해 나가달라고 당부했다.

 

함께한 정기명 여수시장은 여수광양 수소배관망 구축과 해상풍력을 활용한 그린수소 생산기지 조성 등 여수시 수소 산업을 소개하는 한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성공개최를 위한 연계사업 예산 적극 지원 기후 환경 선진 국가 위상 강화를 위한 제33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33) 남해안 남중권 유치 여수거문 항로 안정화를 위한 여객선 확보 등 지역의 굵직한 현안을 집중 건의했다.

또한, 여수 화태~백야 도로 건설 공사(일명 일레븐 브리지)가 섬박람회 개최 시기에 맞춰 개통될 수 있도록 900억 원의 국비를 요청했으며, 수산물안전센터 건립 5원과 광양 4단계 공업용수도 예타 조기 완료를 위한 5억 원 지원 등 예산을 건의했다.

 

이에 대해 한 총리는 탄소중립을 위한 세계 1등 수소산업 육성에 앞장서 주기를 당부하면서, “수소 산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건의사항에 대해서도 긍정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3/07/26 [23:4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