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소속 노관규.정인화,민주당이 쪼갠 순천 바로잡겠다
-순천시 해룡면사무소 앞서 공동기자회견,민주당에 ‘사랑의 회초리’ 필요 강조
 
조순익 기자
 

 

 

순천·광양·곡성·구례 갑.을 선거구 무소속 후보 노관규 전 순천시장과 정인화 국회의원은 무소속 연대를 구축하고 더불어민주당이 주도한 제21대 국회의원 순천선거구 쪼개기를 규탄하고 서로 합심하여 이를 바로잡겠다밝혔다.

 

이들은 지난 24일 오후 순천시 해룡면사무소 앞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어 민주당 이해찬 지도부는 지난 7일 순천 해룡을 쪼개어 광양·곡성·구례에 붙이는 전무후무한 게리맨더링을 자행했다, “순천을 자신들의 입맛대로 갈라놓고 각각 전략공천과 재심 기각으로 주민의 경선 참여권마저 빼앗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순천시민의 상실감과 분노 잘 알고 있으나 투표로써 심판하셔야 한다면서 순천시민에 대한 무시를 막기 위해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에 사랑의 회초리를 들어야 한다밝혔다.

 

그들은 민주당 후보들은 성난 순천 민심을 이겨낼 수 없게 되자 다시 원상회복하는 데 앞장서겠다 하는데, 이는 자기모순이자 궤변이라며 순천시민의 권리와 자존심을 회복하고 더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서 힘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이어 두 후보는 순천의 발전을 위해 시민들이 염원해온 온전한 2개의 선거구 분구를 반드시 이루어 내겠다민주당이 주도한 순천시 쪼개기선거구 획정안에 분노하며, 힘을 모아 선거구를 바로잡고 재발 방지를 제도화하겠다고 다짐했다.

 

<기자회견문>

민주당이 쪼갠 순천 해룡 정인화·노관규가 바로잡겠습니다.

 

존경하는 순천시민 여러분! 

민주당 이해찬 지도부는 지난 7일 순천 해룡을 쪼개 광양·곡성·구례에 붙이는 전무후무한 게리맨더링을 자행했습니다. 언론은 걸레맨더링이라고 조롱하고 있습니다.

 

그들은 민주당의 밥그릇을 지키기 위해 순천시를철저히 이용한 것입니다.

순천을 자신들의 입맛대로 갈라놓고 각각 전략공천과 재심 기각으로 주민의 경선 참여권마저 빼앗았습니다. 해룡주민들의 마지막 자존심으로 남겨졌던 경선 참여권을 박탈한 민주당 공천재심위원장이 순천 출신입니다. 고향 주민들에게 비수를 꽂는 이런 행위가 순천에서 일어난 것입니다.

 

순천시민들의 분노는 정당합니다.

민주당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거대 양당의 지도부 그리고 찬성 투표를 행사한 의원들, 그리고 눈앞에 이익을 위해 이에 동조하여 침묵했던 정치인들이 순천을 갈라놓았습니다. 그들은 지금도 반성조차 하고 있지 않습니다. 비겁한 변명, 책임 떠넘기기를 할 뿐입니다.

 

정의로운 순천 시민 여러분

이꼴 저꼴 보기 싫어 투표 안 하겠다.”고 하시는 분들이 계십니다. 그 상실감과 분노 잘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투표로써 심판하셔야 합니다.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에 사랑의 회초리를 들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그들의 오만은 계속될 것이고 순천시민들은 계속 무시당할 것입니다. 이번에 민주당 후보들이 당선되면 그들이 자행한 정치폭력이 정당한 줄 알고 더 무시하고 짓밟을 것입니다.

 

지금 민주당 후보들은 성난 순천 민심을 이겨낼 수 없게 되자 스스로 모순된 행동들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순천 해룡을 짓뭉갠 세력들이 다시 그걸 원상회복하는데 앞장서겠다고 합니다.

또다시 시민들을 속여 보려고 하는 것입니다. 소도 웃을 일입니다.

 

민주당이 주도적으로 순천시에서 해룡지역을 찢어내어 국회의원 2명을 뽑는 선거구가 되지 못하게 만들어 놓고는, 이제와 순천시민들을 사리 분별 못하는 어린아이로 취급하고 이런 행동들을 서슴없이 하는 것입니다.

 

노관규·정인화는 함께 싸워나갈 것입니다.

순천시민의 권리와 자존심을 회복하고 나아가 더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뜻을 모을 것입니다.

 

이에 저희 두 후보는 뜻을 모아 순천시민 앞에 약속드립니다. 

우리는 순천의 발전을 위해 시민들이 염원해온 온전한 2개의 선거구 분구를 반드시 이루어 내겠습니다.

 

1. 우리는 민주당이 주도한 순천시 해룡면 55천여 지역주민의 자존심을 짓밟은 선거구 획정안에 분노하며, 힘을 모아 선거구를 바로잡고 재발 방지를 제도화하겠습니다.

 

외롭고 힘들지만 지역을 위한 정의로운 길이라고 믿습니다.

 

·군민의 후보로서 여러분만 바라보고 무소의 뿔처럼 나아가겠습니다.

대한민국 번영의 초석을 놓고 지역발전의 마중물이 되겠습니다.

·군민 여러분의 응원과 격려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20200324

21대 순천시·광양시·곡성군·구례군() 국회의원 예비후보 노관규

21대 순천시·광양시·곡성군·구례군() 국회의원 예비후보 정인화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20/03/30 [05:4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