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멜론, 달콤한 맛으로 수도권 소비자 유혹
-14일~7월 14일까지, 농협 하나로클럽 양재점에서 판촉 행사 진행
 
조순익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대표 소득 작목인 곡성멜론 판촉행사를 14일부터 농협 하나로클럽 양재점에서 진행하고 있다.

 

농협 하나로클럽 양재점은 수도권 하나로클럽 중에서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군은 714일까지 약 1개월 간 진행되는 판촉활동을 통해 곡성멜론의 브랜드 인지도 상승을 기대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 곡성군은 최첨단 농산물 산지유통센터에서 비파괴 당도측정기를 사용해 선별한 최고 품질의 곡성멜론을 선보인다.

 

또한 곡성농협의 관리 하에 계약재배로 생산된 제품들이기 때문에 안전성과 품질 모두 신뢰할 수 있는 상품들이다.

 

행사장 한 편에서는 곡성멜론 포토존이 운영된다. SNS를 통해 고객들의 구매 욕구를 증대시키고, 곡성멜론과 농촌융복합산업을 수도권에 적극적으로 알리려는 의도다.

 

특히 76일 오후 3시부터는 유근기 곡성군수가 판촉행사에 직접 참여한다.

 

유 군수는 곡성멜론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시식 및 각종 이벤트를 통해 소비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곡성군 담당자는 “2019년 곡성멜론 첫 출하를 계기로 최고품질의 곡성멜론을 선보여 수도권 소비자들에게 달콤한 여름을 선물하겠다라고 홍보의지를 보였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6/14 [22:5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