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 노인보호 희망의 빛을 비춰주세요
-순천서 ‘제3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개최
 
조순익 기자
 

 

 

전라남도는 3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기념식을 개최했다.

 

전라남도와 전남노인보호전문기관이 함께 주최한 지난 12일 오후 순천 문화건강센터에서 노인회, 노인시설 종사자, 주민, 공무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노인 보호 홍보 동영상 상영, 노인 인권보호 유공자 표창, 축하공연, 노인 인권보호 퍼포먼스 등 다채롭게 펼쳐졌다.

 

노인학대 예방의 날은 2006년부터 UN과 세계노인학대방지망(INPEA)에서 노인학대에 대한 사회적 관심 촉구 및 예방을 위해 매년 615일을 세계노인 학대 인식의 날로 지정한 데서 유래했다.

 

우리나라는 2016년 노인복지법을 개정해 범국민적으로 노인 학대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노인학대 예방의 날로 지정해 올해 3회를 맞이했다.

 

노인학대 가해자 대부분은 가족이고, 그 중 아들이 제일 많고, 최근에는 어르신을 보호하는 요양시설에서도 노인학대가 발생하고 있다. 노인학대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 전체가 나서 해결해야 할 문제로 인식해야 한다.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는 기념사에서 우리의 관심과 사랑이 노인학대 예방과 노인 인권 보호를 위한 소중한 밑거름이 되길 희망한다어르신들이 안정된 노후생활을 할 수 있는 따뜻한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노인학대 문제에 대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동부권은 순천, 서부권은 무안에 노인 보호 전문기관을 운영하고 있다. 또 전남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를 순천에서 운영하고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6/14 [16:2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