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 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경찰,의식없는 시내버스 승객 심폐소생술로 구조
-황전파출소 박종식 경위,70대 어르신 심폐소생술로 살려
 
조순익 기자
 

 

 

순천경찰서 황전파출소 박종식 경위가 23일 의식없는 시내버스 승객을 심폐소생술로 살려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경 순천경찰서 황전파출소 사무실로 시내버스기사 박모씨가 뛰어 들어 와 차량에 탑승 중이던 김모(73,) 노인이 차량 창문에 얼굴을 기댄 채 흔들어도 움직이지 않는다며 신고했다.

 

황잔파출소 내에서 근무 중이던 박종식 경위가 급히 버스기사와 함께 괴목삼거리 버스정류장에 정차 중인 차량 내부로 뛰어 들어가 얼굴이 창백하고 의식이 없어 보이는 어르신을 신속하게 버스 바닥에 눕혀 놓음과 동시에 버스 기사에게 119구급대에 출동 요청해 줄 것을 부탁하고 심폐 소생술을 실시하여 적절한 응급조치로 소중한 인명을 구조했다.

 

노재호 순천경찰서장은 꾸준히 실시한 심폐소생술 교육이 호흡정지로 죽음의 기로에 놓인 사람에게 당황하지 않고 적절하게 응급처치를 실시할 수 있는 기틀이 되도록 해 주어 소중한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면서 순천경찰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훈련과 교육을 통하여 순천시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5/23 [19:4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