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1004가지 색이 있는 곳,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
-개막식,환영리셉션,장미풍경
 
조순익 기자
 

 

 

1004가지의 색을 한 번에 볼 수 있는 곳, 9회 곡성세계장미축제가 17일 개막했다.

 

40,0001004장미공원에서는 1004가지 품종의 장미 수억만 송이들이 모두 다른 색과 향기로 관광객을 유혹하고 있다.

 

9회 곡성세계장미축제는 전남 곡성군 섬진강기차마을에서 이달 26일까지 10일 간 개최된다.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17일 오후 향기(Scent), 사랑(Love), 꿈(Dream)을 주제 곡성군 오곡면 기차마을 장미공원에서 열린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 개막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1004종의 형형색색 수억만송이 장미향을 느낄 수 있는 축제는 26일까지 10일간 열린다.    

 

▲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가 17일 오후 향기(Scent), 사랑(Love), 꿈(Dream)을 주제 곡성군 오곡면 기차마을 장미공원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유근기 곡성군수가 장미꽃을 화분에 꽂는 개막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1004종의 형형색색 수억만송이 장미향을 느낄 수 있는 축제는 26일까지 10일간 열린다.    

 

 

 

▲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가 17일 오후 향기(Scent), 사랑(Love), 꿈(Dream)을 주제 곡성군 오곡면 기차마을 장미공원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해 이용재 전남도의회 의장, 유근기 곡성군수, 정인화 국회의원 등 참석자들이 장미꽃을 화분에 꽂는 개막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1004종의 형형색색 수억만송이 장미향을 느낄 수 있는 축제는 26일까지 10일간 열린다.    

 

 

 

 

 

▲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 환영리셉션이 17일 오후 곡성군 오곡면 기차마을 로즈홀에서 열린 가운데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해 이용재 전남도의회 의장, 유근기 곡성군수, 정인화 국회의원 등 참석자들이 시루떡을 자르고 있다.    

 

▲ 제9회 곡성세계장미축제 환영리셉션이 17일 오후 곡성군 오곡면 기차마을 로즈홀에서 열린 가운데 전라남도지사를 비롯해 이용재 전남도의회 의장, 유근기 곡성군수, 정인화 국회의원 등 참석자들이 시루떡을 자른 뒤 박수를 치고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5/18 [19:3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