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세계장미축제에서 진짜 꽃길을 걷게 해줄게!!
-오는 17일~26일.. 어서와, 인피오라타는 처음이지? 이것이 레알 꽃길..곡성군, 세계장미축제기간 중 인피오라타 꽃길 선보일 예정
 
조순익 기자
 

 

 

사랑하는 이에게 꽃길을 걷게 해준다는 약속, 곡성에서는 가능하다.

 

9회 세계장미축제 기간인 오는 17일부터 26일 간 곡성군이 축제장 인근 하천변에 인피오라타 꽃길을 조성한다.

 

인피오라타꽃을 따다, 꽃으로 장식하다라는 뜻의 이탈리아어로 길 바닥을 꽃으로 장식하는 것을 말한다.

 

이탈리아 젠차노에서 열리는 꽃 축제에서 유래한 것인데 굳이 이탈리아까지 가지 않아도 이제 곡성군에서 이탈리아 감성을 듬뿍 느낄 수 있다.

 

장미축제답게 곡성군은 장미를 주제로 폭 2.5m, 길이 25m 규모의 인피오라타 꽃융단길을 조성한다.

 

현재 도안 작업이 완료되었으나 곡성군은 관람객들의 기대감을 높이기 위해 극비에 부치고 있다.

 

완성된 도안대로 17일에는 길 바닥에 밑그림이 그려질 예정이다. 그리고 18일부터는 주민들이 도안에 맞춰 설치 퍼포먼스를 펼치게 된다.

 

장미축제를 찾는 관광객들은 평범한 하천 길바닥이 꽃길로 변신하는 과정을 지켜볼 수 있을 것이다.

 

설치가 끝나면 장미축제 마지막 날인 26일까지 전시상태를 유지한다.

 

군 관계자는 아직 우리나라에는 생소한 인피오라타 꽃길에서 어디에도 없는 인스타그램 인생샷을 남기시길 바란다.”라며 꽃처럼 웃어보였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9/05/10 [21:40]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