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올해 여수시민의 상 ‘정웅길’, 자랑스런 여수인 ‘문지영’ 선정
-10월 15일 여수시민의 날 행사서 상패 전달
 
조순익 기자
 

▲ 정웅길    
올해 여수시민의 상과 자랑스런 여수인의 영광은 정웅길 여천전남병원장과 피아니스트 문지영에게 돌아갔다.

여수시(시장 권오봉)에 따르면, 지난 14일 시청 회의실에서 열린 여수시민의 상 심사위원회에서 정웅길 여천전남병원장이 26번째 여수시민의 상 대상자로 선정됐다.


정웅길 원장은 1983년 여수지역 최초 종합병원인 여수전남병원을 개원해 낙후된 지방 의료 환경을 크게 개선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2006년부터는 전남동부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범죄피해자들이 사회의 건강한 일원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노력했다. 명민·전남병원 장학회를 통해 1987년부터 2018년까지 2176명의 학생에게 19억 원의 장학금을 지급하는 등 지역 인재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    문지영
한편, 피아니스트 문지영은 54번째 자랑스런 여수인이 됐다. 자랑스런 여수인 심의위원회는 지난 8월 27일 시청 부시장실에서 심의위원회를 열어 문지영의 선정을 확정했다.

문지영은 여수 국동 출신으로 2015년 세계 4대 메이저 콩쿠르인 부조니 국제콩쿠르에서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우승을 차지하며 여수의 명예를 높였다.
    
이후 바쁜 해외 일정 등 왕성한 활동 중에도 제1회 여수음악제에 참여해 개막공연을 하는 등 고향의 음악발전에 큰 애정을 쏟고 있다.

시 관계자는 “10월 15일 여수시민의 화합한마당인 여수시민의 날 행사에서 여수시민의 상과 자랑스런 여수인 상패를 전달할 계획”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바라고 공감하는 분들이 시민의 상 등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9/18 [21:1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