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김홍빈 대장 안나푸르나 등정 환영식 개최
- 장애인 세계 최초 히말라야 8000급 14좌 중 12좌 등정 성공
 
조순익 기자
 

광주광역시는 열 손가락이 없는 장애를 딛고 세계 10위의 고봉 안나푸르나(8091m) 등정에 성공한 김홍빈 대장을 축하하는 환영식이 25일 오후 4시30분 윤장현 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청 3층 비즈니스룸에서 열렸다.

히말라야 14좌 고봉(8000m 이상) 중 10번째로 높은 안나푸르나 정상에 도전한 김홍빈 원정대는 지난 4월6일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 도착, 디무아 광주 진료소에서 의료봉사활동을 펼쳤다. 이어 쿠스마시 파쿠와에 있는 고등학교에 지진피해 복구 지원금을 전달했다.

또 김 대장은 지난달 14일 베이스캠프(4190m)를 설치한 후 1~4캠프를 오르내리며 정상 등정을 준비했다.

이 과정에서 제2캠프에 있던 장비 일부가 눈사태로 유실돼 네팔 카트만두에서 공수하는 어려움을 겪기도 했지만, 지난 13일 오전 11시30분(한국시각 오후 2시45분) 안나푸르나(8091m) 정상등정에 성공했다.
이에 따라 김 대장은 히말라야 고봉(8000m급) 14좌 등정 목표 중 12좌 등정에 성공하는 기록을 세웠다.

이 자리에서 김 대장은 “이번 등정 성공으로 14좌 완등에 2개 봉만 남았다”며 “2019년까지 가셔브룸Ⅰ(8068m), 브로드피크(8047m) 정상 정복을 향해 도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히말라야의 변화무쌍한 날씨와 예기치 못한 위험에도 안나푸르나 신 루트 등정에 성공한 것을 축하한다”며 “장애인을 비롯한 모든 이들에게 용기와 희망이 됐으며, 남은 두 개의 봉우리도 내년까지 무사히 등정을 마치길 바란다”고 말했다.

◆히말라야 8000m 등정 현황◆

구 분

등정 봉우리

높이

등정 년도

비 고

1

가셔브룸Ⅱ

8,035m(13위)

2006년

 

2

시샤팡마

8,027m(14위)

2006년

 

3

에베레스트

8,848m(1위)

2007년

 

4

마칼루

8,463m(5위)

2008년

 

5

다울라기리

8,167m(7위)

2009년

 

6

초오유

8,201m(6위)

2011년

 

7

K2

8,613m(2위)

2012년

 

8

카첸중가

8,586m(3위)

2013년

 

9

마나슬루

8,163m(8위)

2014년

 

10

로체

8,516m(4위)

2017년

 

11

낭가파르밧

8,125m(9위)

2017년

 

12

안나푸르나

8,091m(10위)

2018년

 

13

가셔브룸Ⅰ

8,068m(13위)

2018년

예정

14

브로드피크

8,047m(12위)

2019년

예정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8/05/27 [23:22]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