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곡성 작은영화관, 개관 상영 시작
-주민들 환영의 박수..30년만에 생긴 영화관, 문화 공간으로 역할 기대
 
조순익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22일 군민회관옆에 위치한 작은영화관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영화 상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개관 행사에는 유근기 군수, 이만수 군의회 의장과 의원, 기관사회단체장, 도청 유영관 문화산업디자인 과장, 작은영화관 사회적협동조합 김선태 이사장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특히 영화 7번방의 선물, 영화 곡성에서 읍내파출소장역으로 열연하셨던 김기천 영화배우가 함께해 더욱 빛났다.
작은영화관은 총사업비 12억 5천만원을 들여 1층 2개관 95석 규모와, 사무실, 매점, 휴게공간홀이 갖추어져 있다. 

관람요금은 5천원으로, 최첨단 음향과 고화질 대화면은 도시지역 영화관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을 뿐만 아니라, 최신 개봉작이 상영된다. 1일 5회씩 연중무휴로 상영될 예정이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그동안 주민들은 영화를 보기위해 광주․순천․남원 대도시로 가야하는 불편함이 있었고 많은 영화를 보기가 어려웠다”며, “이제 곡성에서도 최신 개봉 영화를 저렴하게 바로 볼 수 있는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되어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7/12/22 [22:07]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