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예솔 곡성군청 볼링팀, 아시아에 금빛 스트라이크!
- 제19회 아시아청소년볼링선수권대회에서 개인전 금메달 획득
 
조순익 기자
 

▲      김예솔 선수
김예솔(20) 곡성군청 직장운동경기부 볼링팀 선수가 국가대표로 출전해‘제19회 아시아청소년 볼링선수권 대회’에서 곡성군청 직장운동경기부 볼링팀 김예솔 선수가 국가대표로 출전해 개인전 금메달을 획득했다.

지난 21일부터 28일까지 필리핀 마닐라에서 개최된 대회 첫날 여자 개인전에서 곡성군청 김예솔 선수는 6게임 합계 1,330점(평균 222점)을 기록하며, 말레이시아 NUR AMIRAH AUNI 및 일본의 SHION IZUMUNE를 제치고 영광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강대연 곡성군청 직장경기부 볼링팀 감독은 “김예솔 선수는 곡성군청 실업팀에 입단한지 2년 밖에 안 되는 새내기 선수지만 파워와 정신력이 강하고 특히, 레인 적응력이 뛰어나 어느 대회에서도 꾸준한 성적을 올리는 선수다.”며, 금메달 획득을 축하했다.

이성민 국가대표 코치(곡성 심청볼링장)는 “김 선수가 이번 대회를 앞두고 체력훈련 및 피나는 기술 훈련을 통해 열심히 노력한 결과 금메달을 획득할 수 있었다”며, “훈련기간 묵묵히 따라준 김예솔 선수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제19회 아시아청소년볼링선수권대회에서 개인전 금메달 획득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곡성군을 아시아 전역에 널리 알리는 역할을 톡톡히 했고 대한민국 국위선양에도 큰 몫을 했다”고 축하 인사를 건냈다.

곡성군이 각종 대회 및 세계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올리는 비결은 곡성중앙초 볼링부, 곡성중학교 볼링부, 전남조리과학고 볼링부, 전남과학대학교 볼링부, 곡성군청 볼링부에 이르기까지 초 · 중 · 고 · 대학 · 실업팀으로 연계되는 체계적인 선수 육성 시스템을 갖추고 우수 지도자를 영입한 결과이다.

한편, 이번 대회에 참가한 국가대표 선수들 가운데 곡성군청 김예솔 선수(곡성중전남과학고 출신, 현 볼링 청소년 국가대표)를 비롯하여 곡성지역 선수인 남자부 이주형(전남과학대학교, 2인조 금메달)선수, 여자부 양다솜(전남과학대학교, 2인조 금메달)선수가 참가하여 대한민국이 종합우승(금메달 7, 은메달 1, 동메달 2)하는데 큰 견인차 역할을 하는 등 ‘곡성군이 볼링의 메카’로서 세계 최강임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7/10/31 [20:3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