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순천시 ,‘2015년 복지기능 강화’최우수 기관 선정
보건복지부 평가, ‘행복동’, ‘달리는 행복 24시 사랑방’ 운영 높은 평가 받아
 
조순익 기자
 
순천시(시장 조충훈)는 2015년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지역복지사업 ‘복지기능강화’ 부문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포상금 3천만원을 받는다. 

2일 순천시에 따르면, 그 동안 순천시 행복돌봄과 희망복지지원단은 2015년 ‘구석구석 찾아가는 희망프로젝트’를 운영해 읍면동 복지기능을 강화하고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시책사업을 발굴해 추진했다.  

특히 전국 최초로 보건과 복지를 통합해 서비스를 제공하는 모델인 순천시 ‘행복동’운영은 현장 중심의 맛춤형 복지서비스를 내실 있게 추진함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최근 전국 지자체에서 우수 선진지 견학지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 

또한 ″달리는 행복 24시 사랑방″은 매일 오벽지 마을을 자원봉사자와 함께 도배 장판 교체는 물론 이불 빨래를 책임지는 이동빨래방 차량 운영 등 농어촌 독거노인의 애로사항을 해결해 주민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게됐다. 

조충훈 순천시장은 ″이번 수상은 우리시가 구석구석 함께 돌보는 행복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한 성과로써 앞으로도 지역의 복지와 시민의 행복을 위해 행복지수 전국 1위 순천을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5/12/02 [14:05]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