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업소자랑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2회 순천명품 월등 복숭아 축제
8월 8일~ 10일 ,순천시 월등면사무소 잔디광장 일원에서 순천명품 월등 복숭아 체험행사
 
조순익 기자
 

▲ 월등복숭아    © 조순익 기자

제12회 순천명품 월등 복숭아 축제가 오는 8일부터 10일까지 월등면사무소 잔디광장 일원에서 개최된다.

순천명품 월등 복숭아 체험행사는 단순한 축제가 아니라 명품 복숭아를 위한 아름다운 반란이 숨어있다.

월등 복숭아 체험행사는 어느 자치단체에서나 하는 행사가 아닌 농업인들이 복숭아 당도를 높이려는 노력이 축제의 시작이다.


그동안 명품 월등 복숭아를 만들기 위해 1읍면동 1특품 농산물 생산단지 지원, 탑푸르트 사업 등을 통해 월동 복숭아의 새로운 품종으로의 갱신, 친환경 신재배 기술 도입 등 고품질 복숭아를 생산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해 왔다.

월등복숭아는 맑은 공기과 깨끗한 토양, 충분한 일조량 등 최적의 조건에서 재배되어 대한민국 어느곳의 복숭아와 견주어도 손색없다.

친환경 유기농법으로 재배 생산되고 국립농산물 품질관리원이 농산물 이력 추적제를 등록하여 더욱 안전하고 믿을 수 있는 우수한 먹거리이다.

순천시는 지난 7월 21일부터 8월 7일까지 정원박람회장 농특산물 판매장과 농협중앙회 순천시지부에서 복숭아 판촉 행사를 갖고 있다.

직판장 운영, 직거래 택배비 지원 사업 등 명품 복숭아의 명품화를 위한 새로운 도전과 함께 경쟁력 있는 특품으로 농가 소득 증대로 이어가기 위해 월등 복숭아 체험 행사를 개최하고 있으며 올해로 12회째이다.

복숭아 수확 체험, 복숭아 OX퀴즈, 복숭아 먹기, 깍기, 복숭아 품종별 전시, 복숭아 통조림 만들기 등 다양한 전시, 체험행사를 준비했다.

또, 복숭아 직판장, 월등 특산품 직판장 먹거리 장터 등 부대행사도 마련 적극적인 판매 방법을 모색할 계획이다.

특히 이제는 단순한 1차 생산에서 벗어나 가공식품으로 변화를 꾀해야 하며 이를 위해 가공식품 제조 체험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이외에도 농악, 축하공연, 복사골 노래자랑도 열려 향긋한 복숭아 향기와 함께 관광객에 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복사골 노래자랑은 오는 9일 복사꽃 향기와 함께 예선을 치르고 마지막날인 10일 결선에서 열띤 경연을 펼칠 예정이다.

순천시 관계자는 "맛도 월등, 품질도 월등한 명품 복숭아 체험행사에 많은 시민이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월등복숭아 품질 개선과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월등복사골 영농조합법인을 운영하고 현재 145호 농가에서 89ha를 재배 1천79톤을 생산하고 있으며 순천시 복숭아 전체 생산량의 89.3%를 차지하고 있다.

조순익 편집위원 兼 기자(취재국장)
제보-휴대폰 : 010-9656-1383
e-메일 : inhyangin @ naver.com
 
 
기사입력: 2014/08/04 [12:44]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