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통떼배’ 타러 여수 거문도로 오세요
 
박우훈 기자
 
여수시 삼산면에서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덕촌리 유림해수욕장에서 ‘전통떼배 체험’을 운영한다.


삼산면은 전통떼배 2척을 투입해 거문도 등 삼산면 섬 지역을 찾는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낚시, 노젓기 등 체험행사를 오는 8월까지 갖는다.

관광객들에게 특색있고 소중한 추억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거문도 전통떼배 체험행사는 청소년들에게 향토 문화를 이해하고 소중한 체험학습의 장이되고 있어 인기가 높다.

또한 거문도·백도 등 천혜의 관광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삼산면 관광이미지 제고 및 관광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떼배는 흔히 전통선을 칭하는 말로써 지역에 따라 터위, 터우, 테, 테배 등으로 불리며, 가까운 연안에서의 해초 채취와 자리잡이 낚시를 하는데 주로 활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국립해양유물전시관에서 펴낸 ‘전통한선과 어로민속’에 따르면 떼배는 남해안 일대와 거문도, 추자도, 울릉도 일대 등 주로 도서지방에서 사용된 것으로 기록됐으며, 현재는 삼산면과 제주도 일원에만 남아있다고 전해진다.






 
기사입력: 2014/07/21 [17:46]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