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비의 섬 "좆도"
 
박우훈 기자
 
때는 삼국시대...

지금의 울릉도와 독도 사이에는 신비의 섬"좆도"가 있었습니다.

지금은 물에 잠기어 사라졌죠.

이 좆도의 행정구역을 굳이 말하면...

좆(도) 크(군) 만지(면) 커지(리)와, 흔들(면) 조으(리)가 있었고...

좆도 끝에는 "여기서 부터 좆도 아님"이라고 팻말을 붙여놓아서 행정구역의 철저함을 보였습니다.

우선 좆도의 국기는 성기 였습니다.

국화는 좆나리였고 국목은 뽕나무였습니다.

좆도에는 왕이 살았는데...

그왕의 이름은 뻑킹(fucking) 이었고,

왕은 아리따운 딸도 있었으니... 딸의 이름은 "조세피나" 였습니다.

왕이 사는 궁은 자궁이었고 자궁의 호위대도 있었습니다.

이름을 말하자면 생리대와 자위대 였습니다.

생리대는 피터지게 싸우고, 자위대는 한손으로 싸웠습니다.

아! 물론 좆도를 지키는 부대는 자위대 였고요...

이 좆도의 환경을 살펴보면...

중국의 주작대로 같은 좆꼴린대로가 있었습니다.

좆꼴린대로 끝에는 꼴림 이라는 숲이 있었고,

그 숲에는 좆까지마 라는 야생마도 살았습니다.

좆도 사람들은 이 야생마를 구경하러 많이 모였는데...

가끔 강간범 이라는 호랑이가 나타나 사람들을 놀래키기도 하였습니다.

그리고 이 숲을 나오면 큰 무덤이 있었는데...

그 무덤을 사람들은 발기불릉 이라 불렀고...

이 릉의 지묘는 王子지묘 였습니다.

좆도에서 유통되는 화폐는 고환 이었습니다.

좆도에 서식하는 어류를 말씀드리자면,

민물고기로는 좆먹어, 박어, 먹어, 빨어. 씹어 등이 있었고,

바다에 서식하는 고기로는 콘돔과 오르가자미가 있었습니다.

그리고 이 고기들을 잡는 배로는 2가지가 있었는데...

민물고기를 잡는 배는 포경선이었고, 바다고기를 잡는 배는 마스터베이션 이었습니다.

좆도는 광물도 풍부했습니다.

구리로는 좆탱구리, 십탱구리가 많이 생산되었고, 철로서는 변강쇠가 많이 생산되었습니다.

아! 석유도 생산되었는데...

그 석유는 뻑유라 불리었고 휘발유는 좆까유라 불리었습니다.

그럼 여기서 좆도의 일화를 한편 소개하겠습니다.

좆도를 건국한지 18의 해를 맞이하여... 사람들은 연을 날렸습니다.

그러다 어느 노인네의 "쌍연"을 보게되었습니다.

왕이 이를보고 감탄하며 하는 말이...

"좆도 18년에 이런 쌍연은 처음이로구나!"

좆도에는 유명한 바위가 있는데 그 이름은...

유방암과 자궁암이었습니다. 그 사이에 맑은 샘물이 있는데 그 샘물은...

"오랄색수(色水)"라 불리워졌는데, 한 번을 마시도 10년이 젊어진다는 전설이 있습니다.

100년이 흘러 좆도에서...

울릉도와 독도 사이에 있는 좆도에는

로마의 콜로세움같은 큰 원형 경기장이 있었습니다.

그 원형경기장의 이름은 발딱세움 이었습니다.

이 경기장 주위를 도는 하천도 있었는데... "꽉끼내"라 불리었습니다.

이 꽉끼내에는 조까네 라는 아낙네들이 빨래를 하러 나오면서 수다도 떨었지요.

그리고 꽉끼네와 발딱세움을 잇는 다리는 "딸다리"라 불리었습니다.

경기장을 지나면... 좆도의 철학가가 사는 집이 나옵니다.

그 철학가의 이름은 클리토리스로 그가 추구하던 철학은 오르가즘 이었습니다.

이 철학가가 다니는 대학은 성감대 였습니다.

그리고 좆도에는 좆꼴린대로라는 길이 있고,

이 대로를 한참 걷다보면 혼외정사 라는 절이 나오는데,

이 절에는 신진대사라는 주지스님과 그 외에 두루할타, 마구할타 라는 스님들이 계십니다.

아! 물론 비구니도 있었습니다. 그 비구니의 이름은 빠구니와 사타구니 였습니다.

그리고 가을이면 풍성한 수확을 얻었는데...

그 쌀을 사람들은 닝기미라 불렀고, 이 닝기미를 지고 다니는 지게는 좆빠지게 였습니다.




박우훈: 전남조은뉴스 발행인
제보-휴대폰 : 010-7573 7112
e-메일 : pwh0925@hanmail.net
 
 
기사입력: 2007/01/03 [16:33]  최종편집: ⓒ 전남조은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